학부모 수기

PARENT

Testimonials

송영채 (송준하 부)

{큰산학교는 제 아들에게뿐만 아니라 저희 가정 전체에 주신 하나님의 축복이었습니다.

저희 아들은 중학교 1학년에 큰산학교의 개교와 함께 입학해서 고3까지 6년 동안 선생님들의 기도와 헌신적인 가르침을 받으며 성장했습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아들이 되었으며 말씀에 순종하여 절제하고 학업에도 최선을 다하는 아들이 되었습니다. 신앙, 학업, 성품 등 모든 면에서 아이가 경험한 변화와 은혜를 나누자면 밤새 이야기해도 부족할 것입니다. 금식과 기도로 주님께 부르짖으며 고된 헌신과 사랑을 마다하지 않는 선생님들의 지도를 받는 학생들에게 하나님의 충만한 은혜가 임하는 것은 너무도 당연한 것이겠지요.

어떤 말로도 제 안에 있는 큰산학교와 선생님들께 대한 감사와 사랑과 존경을 다 표현할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큰산학교는 저희 가족의 자랑이자 사랑입니다.

이진웅 (이주안, 이주영, 이주승 부)

{안녕하세요 큰산학교 졸업생 1명 및 재학생 2명 아들을 둔 학부모입니다.

저희 큰아들은 선생님들의 지도로 원하는 국립대에 들어가서 만족스러운 대학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둘째는 학교에서 좋은 선배를 만나서 피아노를 배워 예배팀에서 반주자로 섬기며 주님을 깊이 만나고 있습니다. 또한 학업에도 놀라운 열의를 보이며 많은 진보를 이루었습니다.

셋째는 초등학교 6학년 때 큰산학교에 입학하여 현재 2년째 재학중입니다. 세 아들 중 가장 어린 나이에 입학한 셋째는 주님을 예배하는 자세가 사뭇 달라졌습니다. 지금도 예수님처럼 지혜와 키가 자라가며 하나님과 사람에게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더욱 변화되고 있습니다.

세 아들들이 주님 안에서 성장할 수 있었음에 큰산학교와 선생님들께 항상 깊이 감사합니다.